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 제목
  • S&T모티브, 멕시코, 파푸아뉴기니 軍․警에 총기 수출
작성일
2013-04-10
조회수
4,010



우리 회사가 방위사업 부문에서 글로벌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우리 회사는 K2 소총의 신형 모델인 ‘K2 칼빈(Carbine)’(이하 K2C) 소총과 K1A 기관단총 약 300정을 파푸아뉴기니 경찰청에 공급하는 계약을 체결했다고 10일 밝혔다. 또 지난 2일에는 K4 고속유탄기관총 약 40정을 멕시코 해군성에 공급하는 계약도 체결하면서 이 달에만 약 120만 달러의 공급 계약을 성사시켰다.

특히 K2C 소총은 S&T모티브의 독자기술로 개발돼 지난해 11월 아프리카 말라위 등에 수출 계약을 성사시키며 글로벌 공급망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K2C 소총은 K2 소총의 성능과 디자인을 향상시키며 군의 작전운용성을 높인 신형모델로 시가전 및 대테러전 등 근접거리에서의 전투능력과 기동성을 확보한 소총이다. 
 
K4 고속유탄기관총은 40mm 유탄을 사용하며 유효사거리 1,500m로서 원거리 적 밀집부대, 화기진지, 장갑차 등을 제압한다. S&T모티브는 2011년부터 멕시코에 K4  고속유탄기관총을 수출한 이후 우수한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아 재계약에 성공했다.

특수영업팀 관계자는 “우리 회사가 독자개발에 성공한 K2C 소총은 우수한 성능과 디자인을 앞세워 K2 소총, K3 기관총, K4 고속유탄기관총 등 기존의 화기들과 함께 글로벌 공급망을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며 “대한민국의 첨단 방위산업 기술력을 바탕으로 매출증대 뿐만 아니라 국부창출과 국위선양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